HOME
  |
자유게시판
  |
개인연구실
  |
나의 산행 일지
  |
왕초보 자평명리
     
ID PW

HOME
  비망노트
자유게시판
개인연구실
  세상사는 이야기
  공 부 방
  자연과학이야기
나의 산행 일지
  산행일지
왕초보 자평명리
  명리 연구 자료실
  이름감명프로그램

59674 번째 방문객 (오늘 20명)

공 부 방

글번호 5904    조회수 3044    댓글 0
제  목 육친의 궁합
작성자 이영환(unmun)

 

육친(六親)이란  배우자를 제외하고 부모(父母)와 형제(兄弟), 그리고 자녀(子女)이다.

원칙적로는 해당 육친의 일간과 자신의 일간을 비교하여 서로의 감정을 살펴본다.

 

또 부친궁은 연간,모친궁은 연지, 형제궁은 월지,자녀궁은 시지의 암시내용을  참고로 한다.

 

 해당궁이 없는 경우에는 자신의 사주 내에서 나타나는 암시만으로 해석을 한다.

예를들어서 장인(丈人)이나 시모(媤母)를 대입하게 될 경우에는 마땅한 자리가 없기 때문에

사주에서 십성으로 대입을 하여 장인은 아내〔정재〕의 부친〔편재〕이므로 나에게는 정인에

해당하니까 이러한 성분을 통해서 관찰을 하게 된다.

즉 정인, 혹은 편인이 부담이라고 한다면 장인과의 심리적인 감정은 별로 좋지 않다고 해석을

할 수가 있는 것이다.

그리고 시어머니의 인연이나 감정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한다면 남편〔정관〕의 어머니〔정인〕

이므로 나에게는 편재에 해당한다.

 

그래서 편재가 나에게 어떤 감정을 갖게 되는지를 살피면 결과적으로 시어머니와의 감정에 대한

해석이 가능하게 된다.

 

그리고 해당 본인과의 비교에서 나보다 위가 되면 연월(年月)에 있는 십성으로 대입을 하고,

나보다 아래가 되면 일시(日時)에 있는 십성으로 대입을 하여 관찰하게 되는데,

다른 십성도 이에 준해서 관찰하게 된다.

 

 사회적(社會的)으로 만나는 사람들과의 궁합도 간단히 알아볼 수가 있다.

 

일간(日干)대입으로만 살펴서 해석을 해도 되는 경우가 있고, 궁(宮)을 함께 살펴야 할 경우도 있다.

어떤 궁을 살펴야 할 것인지의 기준은 살펴보고자 하는 대상의 관계를 십성으로 대입한 다음에

부모(父母)와 유사한 관계라고 한다면 연주(年柱)를 바탕으로 볼 수가 있을 것이고,

형제(兄弟)와 유사한 관계라고 한다면 월지를 볼 수가 있을 것이며,

자녀(子女)와 유사한 관계라고 본다면 시지를 살펴서 관찰을 할 수가 있는 것이다.

 

예를들면 선생의 궁은 연지이고 십성은 인성이다.제자의 궁은 시지이고 십성은 식상이다. 

 

그리고 이러한 관계로 대입하기가 곤란하다고 판단이 되면 궁과는 무관하게 일간 끼리만의 관계를 살펴서

해석을 하면 될 것이다.

 

작성 : 2015/01/22 22:06, 수정 : 2015/01/22 22:06
전체 150 개의 글이 있습니다.
NO 제  목 댓글 글쓴이 날짜 조회
150 극락세계 발원문 0 이영환 2018/03/16 244
149 연지대사 극락세계 발원문 0 이영환 2018/03/15 165
148 배필 인연법 0 이영환 2015/01/25 12227
147 지장간의 이해 0 이영환 2015/01/25 3954
146 용신격의 정리 0 이영환 2015/01/24 5129
145 사주풀이 실전 요령 0 이영환 2015/01/23 3021
144 직장인의 적성 0 이영환 2015/01/23 3021
143 사업가의 적성 0 이영환 2015/01/23 4643
142 공무원의 적성 0 이영환 2015/01/23 5443
141 대운 세운 적용법 0 이영환 2015/01/22 4939
140 육친의 궁합 0 이영환 2015/01/22 3044
139 성격존의 적용 0 이영환 2015/01/22 2477
138 용신의 등급 0 이영환 2015/01/21 3225
137 재물의 인연 0 이영환 2015/01/21 2501
136 자녀의 인연 0 이영환 2015/01/21 2236
첫장 | 이전장 다음장 | 마지막장